브이터치 김석중 공동대표, ‘올해의 발명왕’ 수상

특허청이 주최하고 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제56회 발명의 날’ 행사에서 ‘올해의 발명왕’으로 김석중(사진) 브이터치 공동대표가 선정됐다. 김석중 공동대표는 세계 유일의 원거리/비접촉/비착용 가상터치를 개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석중 공동대표는 가상터치 관련 특허를 국내 43건, 해외 51건, 총 94건 출원하였으며, 이 중 43건의 특허권을 확보하여 가상터치 관련 독보적인 특허 포트폴리오를 구축하여 지적재산권 창출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 올해의 발명왕 트로피를 수상하는 김석중 공동대표 ]

‘올해의 발명왕’은 과학기술 개발을 통해 산업발전과 국가경쟁력 제고에 크게 기여한 발명가를 매년 1명씩만 선발하는 상으로 엔지니어들에게 최고의 영예로 꼽힌다. 특히 2021 올해의 발명왕은 역대최초 스타트업에서 수상을 하여 더욱 이례적으로 평가받았다.

[ 스타트업 최초로 올해의 발명왕을 수상 ]

김석중 브이터치 공동대표는 “기존의 비위생적인 터치 패널 및 버튼을 위생적이고 편리한 가상터치 패널로 대체해 나아갈 것” 이라면서 “금번에 출시된 ‘가상터치 패널’을 시작으로 ‘차량용 가상터치’, ‘가정용 가상터치’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 가상터치 기술을 직접 체험해보는 김부겸 국무총리 ]

‘가상터치 패널’은 기존의 디스플레이 전면에 부착하던 터치패널 대신 가상터치 센서를 얹기만 하면 비접촉, 원거리 터치 제어가 가능해진다. 기존 터치패널, 버튼 등을 교차사용하여 발생하는 감염병의 접촉감염 위험을 원천 차단해 주며, 휠체어 장애인이나 키가 작은 어린이도 손이 안 닿는 화면 영역 전체를 손쉽게 제어 가능하게 해준다.

  • Facebook
  • Youtube
  • LinkedIn

AI 기술로 구현된 세계 최초의 완전한 비접촉 터치.

코로나-19 시대에 적합한 위생적인 비접촉 원거리 터치 솔루션

CES2021 HONOREE INNOVATION AWARDS | Smart City
CES2021 HONOREE INNOVATION AWARDS | Computer Peripherals & Accessories

AI 기술로 구현된 세계 최초의 완전한 비접촉 터치.

코로나-19 시대에 적합한 위생적인 비접촉 원거리 터치 솔루션

VTOUCH Kiosk 55"